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왼쪽하위메뉴로 바로가기

자발성과 공감능력을 키우는 정일품 보은교육 / 지역 특성과 학생들의 창의·인성교육을 중시하여 다양성과 창의성을 추구하는 정일품 보은교육을 실현하기 위한 보은교육지원청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보도자료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페이스북에 보내기 트위터에 보내기 인쇄
보도자료 상세보기
제목 보은삼산초, 로봇과 드론으로 푸른 하늘에 꿈을 그리다
작성자 총무담당 이메일
등록일 2017-08-07 조회 18
첨부 첨부파일아이콘 20170802-로봇발명교실-보은삼산초 1.jpg [Download : 1]
첨부파일아이콘 20170802-로봇발명교실-보은삼산초 2.jpg [Download : 1]
보은삼산초, 로봇과 드론으로 푸른 하늘에 꿈을 그리다 사진_1


보은삼산초, 로봇과 드론으로 푸른 하늘에 꿈을 그리다 사진_2


보은삼산초등학교(교장 박인자)는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7월 31일부터 3일간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갈 인재를 키우는 로봇발명교실’을 열어 관내 초등학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보은삼산초는 한국과학창의재단에서 지원하는 소프트웨어교육 선도학교로 지정되어 다양한 소프트웨어교육 활동을 이끌어가고 있다. 특히 이번 여름방학에는 관내 초등학생 중 희망자 30명을 대상으로 3일간 로봇과 드론을 주제로 로봇발명교실캠프를 운영하였다.

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은 오조봇, 레고 EV3 등의 로봇을 다양한 방법으로 코딩하여 조작하는 체험을 하였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먹거리로 부상하고 있는 드론 수업은 참가학생들로부터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캠프에 참여한 한동민(5) 학생은 “평소에 장난감으로만 알고 그냥 날리기만 했는데 이렇게 많은 과학기술이 들어 있다는 것을 알고 깜짝 놀랐고, 앞으로 드론을 개발하는 과학자가 되기 위해 더 많이 공부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의 지도 교사는 “드론은 학생의 창의성을 개발하는 동시에 배우는 과정에서 학생끼리 의사소통능력과 인성을 키울 수 있는 훌륭한 수업도구 중 하나이지만 그 동안 예산 지원과 교사의 기능 부족으로 교육현장에 적용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기회를 통해 드론을 활용한 교육이 확대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인자 교장은 “컴퓨터 앞에서 모니터를 보며 하는 지루한 수업이 아니라 로봇과 드론 등 역동적인 교구를 활용하여 학생들의 창의성을 깨우는 교육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인재를 키우는 진정한 교육”이라며 “앞으로 보은삼산초를 소프트웨어교육과 드론 교육의 메카로 키워 나갈 것”이고 하였다.

보은삼산초는 8월 7일부터 2주간 관내 교사와 학부모, 학생들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캠프, 야간 드론 캠프를 운영할 계획이며, 이를 계기로 소프트웨어 교육과 건전한 드론 문화 확산에 기여할 예정이다.
다음글 보은교육지원청, 보은행복교육지구 발도르프교육 공부모임 운영
이전글 보은교육지원청, 7월의 자랑스러운 정일품 보은교육상 선정

자료관리

총무담당
전화번호
540-5519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사용편의성 조사

QUICK MENU

  • 충북교육뉴스
  • 충북교수학습지원센터
  • 충북교육청
  • 정보보안/개인정보
  • 생활공감정책코너

TOP